눈커풀 처짐교정

흉터없이 아름다운 눈매,
상안검ㆍ눈썹 상,하 거상술 40~50대 눈을 20대로 돌리자!
  • 수술정보
  • 수술시간
    1시간

  • 마취방법
    국소마취

  • 입원치료
    당일퇴원

  • 회복기간
    5일

  • 효과
    영구적

상안검수술이란?

노화로 인해 처진 윗눈꺼풀의 주름을 전제하고 눈 뜨는 근육을 당겨줌으로써 눈주름을 없애주는 수술입니다. 이마, 눈썹, 눈꺼풀 등 눈윗꺼풀의 노화를 한번에 해결해주면서 자연스러운 동안 눈매를 완성합니다.
  • 01 수술 전

    01

    수술 전

  • 02 절개선

    02

    절개선

  • 03 눈매 교정

    03

    눈매 교정

  • 04 봉합

    04

    봉합

  • 05 봉합

    05

    봉합

  • 06 수술후

    06

    수술 후

눈썹상,하 거상술이란?

나이가 들면서 눈꺼풀이 쳐지면 눈 주름 성형술로 했다가 눈 위가 불룩하게 되어서 오히려 수술한것이 어색하게 되기도 합니다.

이것은 눈꺼풀이 눈썹 쪽은 두껍고 속눈썹 쪽의 피부는 얇아서 쳐진 피부를 제거할때 얇은 쪽의 피부를 제거하게 되면 두터운 눈썹쪽의 피부가 남게되어서
두껍게 쌍꺼풀 위가 불룩하게 나오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눈꺼풀이 두껍거나 쌍꺼풀을 잡아 보았을 때에 쌍꺼풀 위의 피부가 두터운 사람 쌍꺼풀이 있는데 눈꺼풀이 쳐지면서 쌍꺼풀이 덮여서 안보이는 사람은
눈썹쪽에서 피부를 제거하여 눈꺼풀을 올려주면 얇은 피부가 쌍꺼풀을 만들게 되어서 자연스러운 쌍꺼풀 모양이 됩니다.

최근에는 이 방법으로 수술하여 좋은 결과를 많이 보고 있습니다.
  • 01 수술 전

    01

    수술 전

  • 02 수술 전 디자인

    02

    수술 전 디자인

  • 03 절개 및 제거된 피부

    03

    절개 및 제거된 피부

  • 04 봉합

    04

    봉합

  • 05 수술 후

    05

    수술 후

이런분들께 추천합니다!

  • 40대 이후 노화로 피부탄력이 떨어져 눈꺼풀이 아래로 처지는 경우
  • 처진 눈꺼풀로 시야가 가려져 답답한 경우
  • 피부가 쳐져 쌍꺼풀라인을 가리거나 흐트러진 경우
  • 눈썹을 이용해 눈을 떠 이마에 주름이 생기는 경우

주의사항

약물 복용
수술전,후 3주까지는 비타민E, 오메가3, 아스피린, 한약 등의 약물 복용을 삼가 해주세요.
일상 생활
평소에도 고개를 숙이는 동작은 삼가주시고 얼굴을 뒤로 젖히고 높게 올리는 자세가 좋으며 취침시에도 머리를 높게하고 주무시고, 맵고 짠 음식을 삼가 해주세요.
운동/사우나
수술 후 3주간 흡연, 음주, 사우나(찜질방), 핫요가, 과격한 운동 등은 절대 삼가 해주세요.
실밥제거
쌍꺼풀 수술시 매몰법은 실밥제거가 필요 없고, 절개법은 5일 뒤 실밥제거를 하실 수 있으며 앞,뒷트임시 7일뒤 실밥제거가 가능 하십니다.
찜질
수술 후 3일동안 붓기 완화를 위해 냉찜질을 해주시고, 4일째부터는 온찜질을 해주세요.
콘텍트렌즈 사용 시
콘텍트렌즈를 착용 하시는 경우에는 의사의 지시에 따라 2~3주간 착용을 삼가 해주세요.

파인성형외과만의 안전 시스템

끊임없는 연구로 개발해낸
파인성형외과만의 독자적인 수술법입니다.

파인성형외과에서는 고객들에게 자연스러운 변화를 선사해 드리고자 많은 노력과 연구를 해왔습니다.

환자들이 성형 시 고민하는 작은 부분 하나 하나까지도 놓치지 않고 귀 귀울여 전문성을 갖춘 파인성형외과에서 확실하고 만족스러운 수술결과를 드릴것을 약속합니다.

정확한 진료와 진단으로 꼭 필요한 수술만 권하는 곳,

Fine 성형외과에서는 무리한 수술보다 안전한 수술을 기본원칙으로 삼고 있습니다.

대학 병원급 전신마취기를 비롯해 마취에 필요한 최신장비 및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안전한 진료를 최우선으로 하고 바른 성형 이념을 실천하기 위해 전문의료진이 항상 노력하고 있습니다.

호텔급의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갖춘 Fine 성형외과

수술의 종류에 따라 클렌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고객을 생각한
편안하고 쾌적한 회복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병원 방문부터 퇴원까지 한분한분을 내 가족처럼 신경써서 모시겠습니다.